과일은 식후가 아니라 식전에 먹는다.

by 정다움 posted Nov 05, 201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언젠가부터 식후 과일이나 차를 마시는 것이 보편화되기 시작했다.

그러나 과일과 차를 마시는 것도 건강을 위해선 시간과 때를 가려서 먹어야 보약이 된다는 것 쯤은 알아두자.

아침에 먹는 사과는 금이요.
점심에 먹는 사과는 은이요.
밤에 먹는 것은 동이라는 말이 있는 것처럼 과일 한조각이라도 제대로 섭취하여 자신과 가족의 건강을 지켜야 되겠다.


a14.jpg


좋은 건강정보입니다. 읽고 실천해 볼까요?

과일은 식후가 아니라 식전에 그리고 식후 찬물=암

과일은 식전에 먹어야 함,
과일 언제 어떻게 먹는가가 중요. 과일을 바르게 먹는 방법?
식후에 과일 먹지 않는 것, 과일은 빈 속에 먹으면 몸에서 독소를 제거하고 체중을 줄이고 활동에 필요한 에너지를 공급할 수 있다.

... 가령 빵 두 조각을 먹은 후 과일 한 조각을 먹으면 과일은 위를 거쳐 소장으로 내려가려 하지만 먼저 먹은 빵 때문에 내려 갈 수 없습니다. 이 때 음식이 썩기 시작하고 발효해서 산화합니다.
과일이 위속에서 다른 음식과 소화액에 닿는 순간 음식이 썩기 시작합니다.

과일은 공복에 먹든지 식사 전에 먹어야 합니다. 그래서 수박을 먹을 때마다 트림이 난다든가 과일 먹으면 배에 바람이 차고
바나나를 먹으면 변소에 가고 싶다는 사람이 많습니다.

과일을 공복에 먹으면 이런 현상이 일어 나지 않는다. 과일이 다른 음식과 섞이면 가스를 발생시켜 배가 부르게 된다.
머리칼이 희어지거나 빠지는 것, 신경쇠약, 눈 밑에 검은 테가 생기는 것. 이 모든 것이 과일을 공복에 먹지 않아서 생기는 것입니다.

이 분야의 헐버트쉘튼박사에 의하면 오렌지나 레몬 같은 것은 산성을 지닌 것 같지만 과일은 우리 몸 속에서 알칼리성을 가진다고 합니다.
과일을 바로 먹는 방법을 체득한 사람은 미용 장수 건강 에너지 행복 적정체중을 얻는 비법을 아는 사람입니다.
과실 주스를 마실 때는 신선한 것을 마셔야 합니다. 깡통에 든 것 마시면 안 되요.


열을 가한 과실은 영양이 없고 과실을 요리하면 비타민이 파괴됩니다. 주스로 마시는 것보다 통 과일을 먹는 것이 좋습니다.
주스로 마셔야 할 때는 천천히 한 모금씩 마셔서 입 에서 침과 섞여서 넘어가게 해야 합니다.


과일과 주스만 3일 정도 마시면 몸을 청소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3일정도 금식하면 만나는 사람마다 얼굴빛이 좋다고 할 것입니다.

키위Kiwi; 매우 작지만 강력한 과일 포타시움 마그네시움 비타민E와 섬유질 풍부함. 비타민C는 오렌지의 두 배.
사과: 하루에 사과 한 알씩이면 의사가 필요 없고. 비타민C는 적지만 항산화제와 플라보노이드(flavonoids) 로 비타민C의 작용을 향진시키기 때문에 직장암 심장마비 중풍의 위험 감소시킨다.

 
딸기; 몸을 보호하는 과일. 과일가운데 항산화제가 높아 암물질(암을 유발하는 혈액을 응고시키는)에서 몸을 보호하는 능력이 있슴.

오렌지: 매우 귀한 과실. 하루에 2-4개 먹으면 감기 안 걸리고 콜레스테롤 내리고 신장결석을 녹여주고 직장암 위험을 감소시킴.

수박: 갈증해소에 최고입니다. 92%가 물이고 glutathione이 많아 면역을 높이고 암을 이기는 항산화제 lycopene과
비타민C와 포타시움도 많습니다.

구아바와 파파야; 비타민C가 풍부하고 섬유가 많아서 변비에 좋습니 다. 파파야는 카로틴이 많아서 눈에 좋습니다.

2) 찬물을 식후에 마시면 암을 부르는 것. 식사후 찬물 마시는것 = 암. ;


식사후 냉수 마시는것은 암을 부르는 것과 같습니다. 식사 후 냉수를 마시면 시원하지만. 이 냉수가 방금 먹은 기름진 음식을 굳어지게 하고. 소화도 더디게 합니다.


이렇게 굳어진 음식덩이에 위산이 닿으면 분해속도가 빨라지면서 소장 내벽 에 붙어버리는 현상이 생기면서 굳은 음식보다 더 빨리 흡수됩니다. 이것이 결국 지방이 되며 암을 유발하는 것입니다.

식후에는 따뜻한 국과 더운 물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