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조회 수 185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8-02-04-54.jpg

 

 

 

18-02-04-53.jpg

 

 

올림픽경찰서로부터 훌륭한 시민상을 받은 이희숙 해피 플레이스 사장이 밝은 표정으로 손님에게 거스름 돈을 주고 있다.

 

윌셔와 하버드에 위치한 빌딩에서 편의점을 운영하고 있는 이희숙(62세) 사장.

 

그녀는 아들과 딸을 출가시킨 뒤 12년 전 한인타운에 편의점 '해피 플레이스'를 열었다.

 

한인 홈리스가 그의 가게로 찾아온 건 3년 전이다. 말끔한 모습의 30대 홈리스가 무작정 배가 고프다며 음식을 달라고 했다. 이씨는 아들뻘 되는 홈리스가 안타까워 빵과 음료수 등을 먹을 만큼 가져가도록 내버려뒀다.

 

그날부터 홈리스는 매일 같이 그녀의 편의점을 찾아왔다. 아침 8시 가게 문을 열기 전부터 문 앞에 기다렸다가 이씨가 문을 열면 함께 들어와 먹을 것을 가져갔다. 빵, 음료, 과자, 사탕 등 많게는 하루 10달러어치를 가져갔다.

 

이희숙씨는 "너무 안쓰러웠다"며 "청년이 하루하루 갈수록 점점 초췌해져 갔다"고 걱정했다.

 

한인 홈리스가 모처럼 돈을 내는 날이면 돈보다 더 많은 음식을 가져가했다. 홈리스는 늘 허리를 굽혀 인사를 하고 떠났다.

 

빌딩 경비원 로리나 리마스는 "이씨는 착한 사마리아인이다. 홈리스에게 기꺼이 가게 안에 들어오도록 한 뒤 먹을 것을 가져가도록 했다"고 칭찬했다.

 

홈리스는 하루 두세 번씩 오는 날도 있다. 위협적이지 않냐고 묻자, 이씨는 "오죽하면 홈리스가 됐겠냐"며 "그에게 누가 일자리 등 재기할 수 있는 기회를 줬으면 좋겠다"고 거듭 말했다.

 

이씨의 선행을 같은 빌딩에 근무하는 단골손님인 브래들리 이 변호사가 목격했다.

 

그는 "홈리스가 사장이 보는 앞에서 사탕과 빵 등 물건을 훔쳐가는데 사장이 웃으며 그를 보고 있었다"며 "절도 피해를 많이 당하는 소매점 업주의 경우 잦은 절도 피해에 시달려 신드롬까지 생길 정도지만 그녀는 달랐다"고 말했다.

 

이 변호사는 지난해 말 데이비드 코왈스키 LAPD올림픽경찰서장에게 미담을 소개했고 경찰은 1일 이씨에게 '훌륭한 시민상(recognition of outstanding citizenship)'을 수여했다.

 

코왈스키 서장 "한인 커뮤니티와 유대 관계를 위한 좋은 기회"라며 "따듯한 시민정신이 치안을 더욱 강화한다"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8 <운동장의 축구골대>를 제거하고 <운동장을 농지>로 바꾸어야 합니다. 천국 2016.10.18 5127
1017 <신경질>과 <화>를 잘내는 아이...이유를 알아봤더니... 바람소리 2016.10.12 6189
1016 힐링풍경4 100컷 정다움 2016.01.06 7444
1015 힐링 사진 100컷 바람소리 2016.01.02 6337
1014 희한한 폭포들 천국 2015.11.03 7423
1013 회장님과 운전수 새벽별 2015.01.06 9059
1012 활동하는 감동적인 사진들 창조세계 2015.12.20 6205
1011 환상적인 록키산맥의 호수들 -캐나다 벤푸 지역 중심으로 1 새벽별 2015.04.19 11156
1010 환상적인 대자연 풍경 1 새벽별 2015.06.08 8330
1009 화나고 힘들 때 이렇게 해보세요! 바람소리 2016.01.05 6618
1008 호르몬 결핍으로 나타나는 증상들 천국 2016.05.24 5969
1007 호감을 주는 유머 퀴즈 angel 2014.12.07 8682
1006 현숙한 아내 1 바람소리 2015.07.05 8874
1005 혁신의 길목에서(앞으로 전개 될 세상의 기술을 ...) 천국 2017.02.28 5958
1004 향기로운 부부 정다움 2016.07.05 5934
1003 향기 나는 부부 바람소리 2016.04.19 5875
1002 행복한 생각이 행복을 만든다. file 서로 2015.04.05 9948
1001 행복하지 않은 나라? 긍정경험지수 118위 대한민국 새벽별 2015.03.26 22444
1000 행복의 얼굴 바람소리 2016.10.12 6268
999 행복의 다리 '칭찬' 2 정다움 2014.12.03 945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 Next
/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