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말씀
2014.11.17 00:14

작은 기쁨

조회 수 88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하루에도 몇 번씩 버스를 갈아타면서 남편의 심부름에 바쁘다.

그렇게 다니다 보면 다양한 사람들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책 읽는 사람, 잠자는 사람, 장사꾼 아저씨, 여학생들의 재잘거림 ….

 

그날은 따뜻한 봄날이었다.

버스를 타려고 정류장에 서 있는데, 중1쯤 되었을까?

저만치서 좀 작아 보이는 소년이 걸어왔다.

단정한 교복차림이었지만 부자유스러운 손놀림과 걸음걸이가 한눈에 들어왔다.

소년은 정류장에 서 있는 사람들에게 다가갔다.

무슨 할말이 있는 듯했는데 소년을 말도 잘 못하는지 자꾸 교복 윗도리 주머니에 손을 넣는 시늉만 해댔다.

하지만 아무도 소년이 원하는 것을 알아차리지 못하고 한두 걸음씩 피하기만 했다.

 

나는 소년이 버스요금을 구걸하는 줄 알았다.

아마 다른 사람들도 그런 생각에서 피했을 것이다.

그런데 소년의 행동을 자세히 살펴보니 그게 아닌 것 같았다. 나는 소년에게 가까이 다가가 소년이 힘들게 손짓하는 주머니에 손을 넣어 뒤적여 보았다.

"아! 이거였구나."

 

버스승차권이 손에 잡혔다.

이것을 꺼내기 위해 사람들에게 그렇게 눈짓, 손짓을 한 거로구나.

아침에 소년의 어머니가 주머니에 승차권을 넣어 주며 사람들에게 도움을 청하라고 신신당부했을지도 모르는 일이었다.

소년의 손에 승차권을 쥐어 주자 소년은 말 대신 고맙다는 표정으로 여러 번 고개 숙여 인사를 했다.

이 일로 그날 하루 종일 가슴이 뿌듯했다.

소년의 마음을 눈치 챈 것이 마냥 기뻤다. 만약 소년에게 돈을 주었다면 이만큼 기뻤을까? 장애인이 가까이 오면 구걸이나 동정을 바라는 것이라고 여겨 왔는데, 진정한 도움이란 상대방이 무엇을 원하는지 먼저 살피는 데 있다는 것을 깨달은 하루였다.

 

<월간 좋은 생각>


  1. 3-11-16 아침 말씀 묵상

    미국 프리웨이는 무료라는 것과  레스트 에리어(휴게소)가 있어  쉼을 재충전하고 새 출발합니다.  우리 삶의 여정도 하나님이 예비한 장소와 시간이라는 성일(안식일)과 성소(교회)에서  참된 쉼(구원)을 예비하는(여섯째날-금요일)날에  ...
    Date2016.03.13 By창조세계 Views842
    Read More
  2. 2-23-15 아침 묵상 - 사무엘을 드리는 한나의 고백

    폭설이 내려 록키마운틴 산야가 아름답지만 오늘도 수고하시는 분들과 쉬는 분들이 있습니다. 아침 묵상을 드립니다. (삼상 2:1) “한나가 기도하여 가로되 내 마음이 여호와를 인하여 즐거워하며  내 뿔이 여호와를 인하여 높아졌으며 내 입이 내 ...
    Date2015.02.23 By창조세계 Views1320
    Read More
  3. 11-25-14 아침 묵상

    이번주는 추수 감사절 주간으로 이곳 저곳에서 감사의 의미를 전해오니 마음이 흐믓하고 짠하네요. 아침 묵상을 전합니다. (신 26:8-9) “여호와께서 강한 손과 편 팔과 큰 위엄과 이적과 기사로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시고 이 곳으로 인도하사...
    Date2014.11.25 By창조세계 Views952
    Read More
  4. 삶의 마지막 10가지 메시지

    1. 살아가는 법을 배우십시오. 그러면 죽는 법을 알게 됩니다. 죽는 법을 배우십시오. 그러면 살아가는 법을 알게 됩니다. 훌륭하게 살아가기 위한 최선의 방법은 언제라도 죽을 준비를 하는 것입니다. 2. 자신의 몸이나 병에 지나치게 집착하지 마십...
    Date2014.11.17 By관리자 Views1368
    Read More
  5. 작은 기쁨

    하루에도 몇 번씩 버스를 갈아타면서 남편의 심부름에 바쁘다. 그렇게 다니다 보면 다양한 사람들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책 읽는 사람, 잠자는 사람, 장사꾼 아저씨, 여학생들의 재잘거림 …. 그날은 따뜻한 봄날이었다. 버스를 타려고 정류장에...
    Date2014.11.17 By관리자 Views883
    Read More
  6. 창조의 뜻대로

    " 창조주의 뜻에 일치되게 사는 사람은 가장 참되고 가장 고상한 품성을 계발하게 된다. "주를 경외함이 곧 지혜요 악을 떠남이 명철이다"(욥 28:28). "(부조, 222)
    Date2014.11.17 By관리자 Views1153
    Read More
  7. 인생의 가치 발견

    문익환 목사는 ‘동주야’라는 시를 통해 29세에 세상을 떠난 자신의 친구 윤동주를 기억하면서 참된 삶의 의미를 돌아본다. “너는 스물아홉에 영원이 되고 나는 어느새 일흔 고개에 올라섰구나… 이렇게 구질구질하게 늙어가는 게 억울하지 않느냐고…” 그...
    Date2014.11.17 By관리자 Views1171
    Read More
  8. 도전하는 사람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중 한 사람인 오프라 윈프리 이야기 입니다. 그녀는 순탄치 않은 인생을 모두 극복하고 이 자리에 올랐기에 더욱더 많은 사람들의 사랑과 존경을 받고 있습니다. 미혼모의 딸로 태어났고 어려서부터 성폭행...
    Date2014.11.17 By관리자 Views132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